휴.. 오늘 일본 지진.. 장난 아니었다..;;
알바중이었는데 갑자기 사장님이 흔들린다고
밖으로 나가라고...
나는 여느때처럼 조금 그냥 흔들리고 말겠지 생각했는데
계속 흔들리더니 강도가 점점 심해짐;;
사람들 다 밖으로 나오고.. 맨발로 나온 사람들.. 잠옷채로 나온사람들..
사람들 다 도로 한중간에 모여있구..

지진이 계속 되길래 문닫고 사장이랑 근처 공원가서 피신했다 -ㅅ-;;
헬멧쓰고 있는 사람도 있고 식량 가방 메고 있는사람들도 있구
일본 사람들은 역시 지진에 대한 대비가 잘되어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동키앞 사거리.. ㅎㄷㄷ
진짜 건물이 흔들흔들하는게 확연히 보일정도로 흔들렸다능..


공원으로 피신왔을때.. ㅜㅜ


준비성철저!! 손전등겸 라디오!
지진났을땐 라디오나 티비보면서 대비해야한다..


사실 이때까지 지진은 다 진도가 약해서 아무렇지 않게 생각했는데 
오늘을 계기로 생각이 바뀜 -_-ㅋ
나도 헬멧 사놓을까 하는생각이..
그리고 3일치 식량은 항상 비축해둬야 할듯
ㅜㅜ


지금도 계속 여진이 있는중이라 계속 티비랑 일본야후 보고있다~
오늘 잠은 다 잤구먼~~
Posted by 바나나쥬스
TAG 일본, 지진
2월 24일 과외 수업으로 카마쿠라, 에노시마를 다녀왔다~!
이번 과외수업은 학교 전체로 가는것이아니라 클래스별로
가고 싶은 곳을 담임선생님과 같이 가는 것!!!
우리반은 그냥 어쩌다가 카마쿠라 가는 것으로 결정되었다.
언젠가 가볼려고 했던 곳인지라 ㅋㅋ

신주쿠에서 선생님이 사다준 프리패스를 가지고
먼저 카마쿠라로 출발~!!!
에노시마, 카마쿠라는 에노덴 이란 작은 전차가 달리는 노선인데
이것이 또 재미임!!


참고로 이 티켓은
신주쿠에서 에노시마-카마쿠라(요 노선은 내렸다 타기 무한반복해도 됨)
그리고 신주쿠에 돌아오기까지 쓰게되는 일일 프리티켓이다 1430엔 -ㅅ-;;


신주쿠에서 오다큐선을 타고 후지사와역(藤沢駅)에서 내려서
에노덴(江ノ電)을 타러 왔음!!


에노덴아 언넝 오라구~!


초록색의 에노덴이 왔다!
후지사와-카마쿠라


에노덴은 정말 오래된 전차..
요렇게 수동식이다..


초..초점이.. 기사아저씨 고멘네~


바닷가에 점점 가까워져 가는 느낌~


이렇게 길 한 중간에서도 철도가 있다 ㅋ
우왕!!


카마쿠라에 도착!!!
(사진이 다 에노덴 안에서 철도 사진밖에 없... ㅡㅜ)

카마쿠라에는 절이 많고.. 
선물가게도 많고......
이리저리 원래 많이 걸으면서 갈 계획이었는데
비가.....
비가..........
비가...비가....
비가.......!!!!!!!!!!!!!

처음 요 큰 절에 갈때만해도 조금씩 오더니


안쪽으로 가니까 비가 쏟아짐 ㅜㅜ;;


여튼 그래서.. 선생님이 세워둔 계획을 좀 어긋나서...
요 절에선 그냥 비만 피하다가..
멍때리고 좀 있다가;;
그래도 그칠것 같이 보여서 대불보러감;;


대빵 큰 불상인데.. 그래서 대불(大仏);;
울나라 설악산에 있던 불상보다 더 큰것 같았다~
근데 꼴랑 이넘 볼려고 200엔이었던가!! 쳇;;


등은..요렇게....
참고로 저 대불안에 들어갈수 있는데 (20엔 -_-ㅋ)
안들어가길 권장한다... -_-ㅋ

그리고 이다음에는 "슬램덩크" 오프닝에 나오는
요부분..


카마쿠라고교앞 역.. (역이름임;;)
여기도 갈려고했었는데.. 비도오고 해서 바로 에노시마로 가기로 했다!
저긴 다음에 따로 가야지~


비도 그쳐가고.. 에노시마를 향해~!! 고고싱~!


이건 그냥.. 토토로니까...;;;

Posted by 바나나쥬스
생일 축하 감사

오늘 받은 조공짤(?)ㅋㅋ


핸드메이드? 핑거메이드? ㅎㅎ


초가 몇개냐 ㅡㅡㅋㅋㅋㅋㅋㅋㅋㅋ
나이 많이도 먹었군...

그리고 오늘은 생일날 도쿄타워에 가면 케잌도 공짜고
타워 올라가는것도 공짜라고 해서 동생들이 가자고 해서 다녀왔다
근데 공짜지만 중간까지만 공짜구 케익은 꼭대기 가야하고 해서
올라가진 않았다~ 어차피 도쿄타워를 보러 간거니까~!!



가까이서 보면 괜찮다능.. 333M인데 그렇게 높게 느껴지진 않았다


오랜만에 인증샷 -ㅅ-;;;
Posted by 바나나쥬스
11월 3일.. 여긴 "문화의 날" 이라 하여
공휴일 이었다~
전날 후지산 갔다와서 피곤했지만..
이런.. 날씨가 너무너무너무 좋지 않은가!!!!

그래서 계속 생각해 뒀던 카구라자카를 가기로 결정했다!!
그것도 자전거를 타고!!! 음하하~
자전거 경로는 이전부터 계속 파악해 뒀던지라 ㅋㅋ;


구글맵으로 검색해보면 도보로 30분정도 거리이다
실제로 자전거로 15분 정도도 안걸린것 같다~
하지만.. 중간에 오르막길이 있어서 ㅜㅜ

그래도 무사히 도착!!
도착하니 차량통제를 해놓고 뭔가 축제분위기!! 오홋


자전거를 주차해둬야 하기때문에 끌고 돌아다니다 근처 공원이 있길래
냅다 파킹해두고 본격 관광 시작!!
여기선 아줌마 자전거 타고 다님 ㅋㅋ

일단은 축제 분위기를 뒤로하고
드라마에도 나오고 운치있다는.. 효고요코초(兵庫横丁)부터 향했다
드라마는 "친애하는 아버님" 이라는 드라마인데 난 안봐서 모름;;


어찌어찌 잘 찾아온듯
효고요코초는 돌바닥으로 되어있다~


역시.. 일본은 동네 골목골목 보는 맛이!!


한 명 지나갈 만한 골목길

그리고 다시 큰길로 나와서 축제 구경!


바닥 가운데 이렇게 흰종이를 깔아두고
종이팩에 물감을 넣어두고 사람들이 마음껏 그려놓게 해두었다
문화의 날 이라 그런지 ㅎㅎ
난 안그렸음 ㅎㅎ;;


그리고 가는 곳곳에서 조그맣게 악기연주도 하고 있었다

조금만 걸어가면 이다바시(飯田橋)역이므로 카구라자카의 와세다 도리를 걸으면서
이다바시역쪽으로 향했다


전철도 기념으로 찍어주고;;


이다바시역쪽에서 카구라자카쪽을 찍은모습


그리고 이다바시역 아랫쪽에 있는 "CANAL CAFE"
사람들 엄청 줄 서 있던데;;
아무래도 강가에 있고.. 드라마에도 나오니 인기를 탄듯


다시 카구라자카쪽으로 걸어와서 구경~
이 아이 너무 귀여워서 살짝 찍었다 ㅎㅎ


장사꾼 같은데... 그냥 기념으로 -ㅅ-;;


전체적인 분위기는 요러했다


악기연주도 하고 있고~


그림그리는 사람은 거의 아이들
그리고 그 아이들을 찍는 부모님들 모습이 많았다


나도 하나 그려볼걸 그랬나~


자전거로 그리 오래 걸리지 않아서 운동삼아 한번씩 가봐야겠다~

Posted by 바나나쥬스
지난 11월 2일 학교에서 소풍(?) 갔다 왔음..

후지산 5合目까지 버스로 올라가서 구경한뒤
(정상이 10合目이니 중간까지만)
후지큐하이랜드 가는 일정

전날까지 태풍때문에 비오고 그랬는데;;
다행히 날씨는 맑았다.. 하지만 안개,, 구름이 ㅜㅜ

富士山 5合目


이제 가을 접어 들어서 꼭대기부터 눈이 쌓이기 시작


그리고 버스에서 안내하던 언니가 후지메론빵얘기를 하길래
사먹으러 왔다 250엔.. 비싸지만.. 기념이니까~
웃긴건 3개 넣어놓고 1000엔 받음 포장값 ㅎㄷㄷ
맛은 평범함 ㅜㅜ;


이렇게 날씨가 뿌애서.. 뚜렷하진 않았지만
평소엔 이정도로도 아래가 보이지 않는다고 한다..
그래서 우리보고 오늘 정말 운이 좋다고 하던데 -ㅅ-;;


다시 버스타고 내려와서 후지큐하이랜드 (富士Q Highland)
놀이기구 3종이용권과 1000엔 식사권을 받고 고고싱


후지큐 입장

도돈파(ドドンパ).. 엄청 빠르다는 요거랑
후지야마(HUJIYAMA).. 70m까지 올라가고 속도도 세계최대급이라는 요거랑
에에쟈나이카(ええじゃないか).. 좌석이 막 움직이는 요거랑
롤러코스터 3종세트로 탈려고 했지만....


대기시간의 압박으로 가장먼저 줄서서 기다린 후지야마 밖에 ㅜㅜ
아..근데 이거 정말 재밌었다 ㅋㅋㅋ
에버랜드 T Express를 못타봐서 비교를 못하겠는데.. 진짜 장난아님!!


그리고 요 빨간게 에에쟈나이카.. 이거는 줄이 너무너무 길어서 시도도 못했다.. ㅋ


잘 안찍혔는데 사람이 땅을 보고 떨어짐!!! ㅋㅋㅋ


그리고 이건.. 
기네스북에도 올라가 있는데 평균 40분 코스의 귀신의집 
전율미궁 (戰慄迷宮)
실제 폐 병원을 가지고 만들었다능..
난.. 머 당연히 안들어가고 패스임;;


그리고 돌아다니다가.. 후지산 보구..


나가시마스카 (ナガシマスカ) 란 걍 급류놀이기구 하나 타구~
저 우비 안입으면 옷 다 젖으므로 -_-100엔이나 하지만.. 사서 입도록하자;;
이것도 꽤 잼있었음 ㅋ

그리고.. 한개가 남아서 멀 탈까 하다가
초딩용 햄토리 바이킹하나 타고.. 끝~~
아쉽지만.. 나머지 못탄건 다음기회에.. (?)


제일 재밌었던 후지야마를 뒤로하고~


후지산의 하루가 저무는구나..

Posted by 바나나쥬스
그러고보니..
저번주 수요일에 혼자 영화보고 왔었음

여긴 영화가 비싼데.. 수요일은
레이디스데이 라고 해서 여성만 1000엔해준다!

영화는 수요일에만 -ㅅ-!


ㅋㅋ
"13인의 자객" 보고왔다!
머 90프로 이상 못알아 들었지만;;
사무라이 영화로.. 액션이 대부분이고.. 그래서
스토리 이해하는데는 별 무리 없었음;;;

신주쿠의 ピカデリー(피카데리)란 곳에서봤는데..
사진은 없음;;;

Posted by 바나나쥬스
한국에서 구호물품을 목요일에 보냈다고 하여
오늘은 택배를 받으려 집에 가만히 있었다!
예상대로 이틀만에 택배도착!!!
이틀만에 오는거 보면 한국이랑 일본은 참 가깝군..하고 다시 느끼게 된다


마음까지 전하는 우체국택배~
ㅜㅜ


언니가 야무지게 싸놨음
다행히 터진거 없이 무사히 있구나 ㅋㅋ


짜파게티와 한뚝배기 하실래예?
츄릅.. 무조건 좋음


스팸은 우체국서 안된다고 해서 못보냈다는데 참치는 왜??
여튼.. 참기름 소금 후추도있고.. 


설탕이랑 조미료의 대명사 다시다랑
내가 한국에 있을때 먹던 메밀차~!!
여기서 보리차 같은걸 샀는데 맛이 없어 ㅜㅜ


글구.. 인스턴트의 대명사 3분 류..
김 >.<
커피~! 한국에 있으면 사지도 않는 커피지만
여기선 완소임 ㅜㅜ


스파게티 ㅋㅋ


그리고 김치랑 고추장이랑 이런저런 반찬이랑 누룽지~


요건 여기서 사도되지만;; 걍 같이 부탁했다
43미리 MCUV 필터.. 걍 싼 겐코로 구입;;

사실 택배비따지면 여기서 사는게 나을수도 있지만..
김치맛이 한국의 김치맛과 다르고..
한국에서만 공수할수 있는 것들이 있으니 
한꺼번에 보낼땐 택배비 드는게 더 쌀수도.. ㅋㅋ


그리고.. 정리하고.. 나가서 장보고 왔다 


3개에 88엔 -ㅅ- 하길래 집어온 커피제리~
저번엔 카스테라맛 먹었으니 오늘은 커피맛 ㅋㅋ


조그마한건 프림인데 넣으니까 달달하고 더 맛났음 ㅎㅎ
Posted by 바나나쥬스
10월 17일 일요일
롯폰기 (六本木)

미드타운, 롯폰기 힐즈등.. 유명한 관광명소(?) 가 있었지만
이것도 그냥.. 


ここは六本木です。


유명한 놈이니 인증사진찍고;


도쿄타워.. 30미리의 한계.. 돌각대;;


불들어온 도쿄타워..
돌각대와 막샷의 한계..


R버거를 먹으러 왔다!!!


아보카도 어쩌고저쩌고 세트시켰음..
겨자때메 죽는줄 ㅡ,.ㅡ
담엔 딴거먹어야지 ㅜㅜ


R버거의 특징은 빵이 호빵이라는거 -ㅅ-;;


그리고 가난한 우리들은 소화도 시킬겸
롯폰기에서 시부야까지 걸어와서 JR타고 갔다 ㅎㅎ

Posted by 바나나쥬스

긴자 (銀座)

추억쌓기 2010.10.18 21:20
10월 17일 일요일

명품가게가 늘어선 긴자..
명품들은 나랑 관계가 없는지라
그냥 분위기만 느끼고 옴


일정시간동안 5시까지던가.. 차도를 봉쇄하기때문에
거리 가운데로 다니는 사람들


곳곳에 길거리에서 인터뷰를 한다던지 설문조사를 한다던지
촬영을 많이 하고 있었다


그렇게 거리 구경만하다가 들어온 "Free Cafe"
말 그대로 공짜카페이다
예전엔 과자까지 공짜였지만 지금가니까 음료만 공짜~


아메리카노로~ 맛은 별로;


사람들이 예상외로 그렇게 많지 않았기 때문에
공짜 커피한잔 하면서 오래동안 수다 떨다가 롯폰기로 갔다

Posted by 바나나쥬스
지난 10월 11일은 일본의 "체육의 날" 로 공휴일이었다
전에 도서관에서 가져온 책자에 오늘 동네 근처에서 
야부사메란 행사를 한다고 해서 사부작 가봤다.

야부사메 (流鏑馬)

『역사』 기사()의 한 가지. 말을 타고 달리면서 3개의 과녁을 우는살로 차례로 쏘는 경기. 
(( 시대 후기부터 무사들 사이에서 성행되었는데, 현재는 신사() 등에서 의식으로 행해짐)) 
from jpdic.naver

사실 행사가 동네 탐방겸 가볼려고 했던 근처 공원에서 하길래 
공원들를겸 보러 갈려고 했던거였다.. 사실 공원을 가는게 더 우선이었고 
행사 장소가 정확히 어딘지도 몰랐기 때문에 ㅎㅎ

근데 집을 나오니 많은 사람들이 다 한방향으로 가고 있어서
혹시 그걸 보러 가는 사람인가 싶어 따라감;;


할머니와 꼬마가 같이 가길래 사부작 따라감


후아.. 도착하니 사람이 엄청 많음;;;
날씨도 엄청 더움.. ㅜㅜ


요위로 기수가 말타고 뛰어오는듯;


드뎌.. 복장 차려입은 사람들이 행렬을.. 


기수도 나타나고..
근데 사람이 너무 많고 거의 끝자리에 자리 잡았고.. 
더운데 활은 도대체 언제쏘는지 알수가 없어서 걍 자리를 떳다


그리고 공원산책..
산이긴 한데.. 걍 뒷동산..;; 
저기가 정상인것 같아 계단올라갔더니 아놔 -_- 
꼭대기서 한 커플이 애정행각하려다 내가 오는거 보고 그만두길래
정상 밟아보도 못하고 걍 내려왔다 ㅋㅋ
나 내려올때 어떤 아저씨 올라가던데 그 아저씬 어쨌을려나 


그리고 왔던길 반대편으로 내려오니 이런 표지판이 -_-;;
비얌... 시럿!!
Posted by 바나나쥬스